박용천 대신정 이사장, 세계정신의학회 동아시아 지부대표 당선

2020년부터 2023년까지 활동‥"우리나라 정신의학의 위상 전세계가 인정한 성과"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대한신경정신의학회 박용천 이사장(한양대 구리병원)은 지난 2020년 10월 16일 세계 정신의학회 (World Psychiatric Association, 이하 WPA) 총회에서 WPA 동아시아 지부 대표로 당선됐다.
     
WPA는 정신의학의 발전과 세계 모든 시민들의 정신 건강을 증진시키기 위해 1950년 발족된 학회로, 전세계 120 개국의 140개 정신의학 관련 학회를 대표하는 25만 이상의 정신건강의학자들의 학회이다. 이번 10월 16일 총회는 코로나 19 판데믹으로 인해 처음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되었으며, 세계 각국 정신의학회 대표들의 투표를 통해 2020년부터 2023년까지 활동할 Afzal Javed 회장을 포함한 학회 집행부와 전세계 18개 지부의 대표가 선출됐다.
    
이번에 전체 동아시아 지역의 정신의학회를 대표하는 동아시아 지부 대표(Eastern Asia Zonal Representative)로 선출된 박용천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이사장은 "오늘의 당선은 개인적 성과를 넘어선 우리나라 정신의학의 위상을 전세계가 인정한 성과"라고 언급했다.

현재 WPA의 응급 대응 자문 위원회 (Advisory Committee on Response to Emergencies, ACRE)에서도 활동하고 있는 박용천 이사장은 "코로나 19 사태와 관련하여 방역 뿐만 아니라 심리 방역과 정신의학적 접근도 세계에서 인정받고 있는 상황으로, 이번 기회를 통해 우리나라 국민들 뿐만 아니라 동아시아 여러 국가의 정신건강을 증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국위 선양을 약속했다.
     
박용천 이사장은 WPA 뿐만 아니라 환태평양 정신과의사회 (Pacific Rim College of Psychiatrists, PRCP)의 부회장으로도 활약하고 있으며, 격년으로 진행되는 PRCP 국제 학술대회를 유치해 2021년 4월 8일부터 10일까지 서울에서 PRCP 2021을 진행할 예정이다. 
    
앞으로 박용천 이사장과 대한신경정신의학회의 국제 사회에서의 활약이 기대되는 바이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현장에서 인정 받은 'GC5131'…연내 임상 데이터 도출 목표
  2. 2 유유, 3상 미룬 전립선비대증 복합제 개발 포기?
  3. 3 의료인은 재택 근무 '불가'?‥병원계 "원격진료 시대적 흐름"
  4. 4 코로나 3차 대유행, 바빠진 복지위‥신속진단키트 확대 '탄력'
  5. 5 공적마스크 면세 길 막히나‥기재위, 공적마스크 면세법 '보류'
  6. 6 정부, 내달 중 ‘비급여 관리 종합계획’ 수립 예고…막바지 돌입
  7. 7 논란 속 의료인 면허관리 강화·수술실 CCTV 의무화 "모두 보류"
  8. 8 병동 폐쇄 경험 병원들‥ "뼈 아픈 경험, 교훈 됐다"
  9. 9 '챔픽스' 제네릭 시장, 한미약품 홀로 '고군분투'
  10. 10 "진단주체 아냐"… 감염병관리委 약사 포함·약국보상 무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