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연속 이틀 감소… 감소세로 돌아서나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21일 361명→22일 302명→23일 255명
19일부터 수도권 거리두기 격상돼 감소세 연장 기대감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크기변환]Screenshot 2020-11-23 at 12.19.03.jpg
 
[메디파나뉴스 = 이정수 기자]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세가 꺾인 후 이틀 연속 감소해 추세로 이어지는 모양새다.

23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255명으로 확인됐다. 해외유입 사례는 16명으로, 총 확진자는 271명을 기록했다.

이는 전일 국내 발생 302명, 해외유입 28명으로 총 330명 확진자가 발생한 것보다 낮아진 수치다.

이번 확진자 수 감소는 전일부터 이틀째다. 이번 대유행에서 일일 확진자 수는 지난 21일 국내 발생 361명, 해외유입 25명으로 총 386명을 기록하며 정점을 찍었다.

수일, 수주 간 계속됐던 증가세가 전일 꺾인 후에 오늘까지는 감소세가 이어지면서, 확진자 감소가 일시적인 현상이 아닐 수 있다는 기대도 가능하게 됐다.

정부는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수준을 지난 19일부터 1.5단계로 격상한 바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은 수일 뒤부터 효과가 나타난다는 점을 감안할 때, 이번 감소세와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 간 인과성을 확신하긴 어렵다.

다만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 효과가 제대로 발휘된다면 이번에 나타난 감소세가 계속 이어질 가능성도 적잖다.

현재 정부는 오는 24일 0시부터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한 차례 더 격상시키는 방안을 결정한 상태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는 내달 7일까지 2주간 계속된다.

이날 총 누적 확진자 수는 3만1004명이다. 73명이 격리해제돼 누적 격리해제자는 총 2만6539명,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3956명이다.

위중증 환자는 79명이다. 추가된 사망자는 4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509명, 치명률 1.64%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뜨거운 열기 속 서울유통협회장 박호영 재선 성공
  2. 2 '비급여 보고 의무화'…대개협, 헌법소원 나서
  3. 3 방역당국 “위중 자가격리자 병원 이송 지체 송구…재발 방지”
  4. 4 성과 없던 '스프라이셀' 특허 도전, 새 해법 찾았나
  5. 5 31호 국산신약 유한양행 '렉라자', 글로벌 진출 새 희망 될까
  6. 6 셀트리온 삼형제, 렉키로나 결과 이후 잇단 ‘하락세’
  7. 7 [영상] 의협 방문한 안철수 대표 "의료계와 공조"
  8. 8 셀트리온 렉키로나, 조건부 허가 가능해도 3상 검증 필요
  9. 9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글로벌 항체 신약 개발사 도약할 것”
  10. 10 메디톡스 '이노톡스' 결국 허가 취소… 약사법 위반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