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디스크, 초기는 수술 호전…장기적 비수술과 차이 없어 "

서울대병원, 추간판 탈출증 환자 치료법에 따른 통증 및 삶의 질 비교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흔히 허리디스크라 불리는 추간판 탈출증 환자에 대한 수술적 치료와 비수술적 치료의 효과를 전향적으로 비교 분석한 연구 결과가 나왔다.

수술적 치료를 한 경우 1달 이내 통증 호전 효과를 보였으나, 장기적으로 비수술적 치료 효과와 큰 차이가 없었다. 추간판 탈출증 환자의 적절한 치료 방침 결정 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대병원 신경외과 정천기 교수팀(김기정·박윤관·김치헌·최윤희 교수)은 수술적 치료가 권유되어 상급의료기관으로 의뢰된 추간판 탈출증 환자 128명을 대상으로 수술과 비수술 코호트로 나눠 추적 관찰·분석해 이런 사실을 확인했다고 25일 밝혔다.
 

3333.jpg


추간판 탈출증은 추간판이 돌출돼 요통 및 신경 증상을 유발하는 질환이다. 요통 환자 중 절반 이상이 이 질환을 앓고 있다. 요통 및 다리 통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로 꼽힌다. 증상이 지속된 기간, 통증의 강도, 신경학적 장애 등을 고려해 수술과 비수술적 치료로 나뉜다.

비수술적 치료는 운동, 약물, 물리치료 등이다. 수술적 치료는 6주 동안 비수술적 치료를 해도 효과가 없는 참기 힘든 통증이 있거나, 하지 마비가 초래되어 호전되지 않거나 진행되는 경우 등에 시행한다.

최적의 치료를 위해서는 적절한 치료 방침을 선택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기존에 해외에서 발표된 전향적 연구들이 있었지만, 국내의 실정이 반영된 연구가 없는 데다 환자군 선택의 기준이 넓어서 명확한 치료 방침이 없었다.

연구팀은 대상자를 치료 방법에 따라 ▲수술 코호트 57명 ▲비수술 코호트 71명으로 나눈 뒤 통증과 삶의 질 관점에서 비교·분석했다.

그 결과 수술적 치료를 받은 환자는 비수술적 치료를 받은 환자와 비교해 1달 내로 빠르게 요통과 하지 통증이 호전되는 것을 확인했다. 하지만 2년 정도 경과를 관찰하면 비수술적 치료 이후에도 증상은 점진적으로 호전이 되어 수술적 치료와 비수술적 치료 효과의 큰 차이는 없었다.

또한, 분석 결과 수술과 비수술적 치료를 받은 환자의 삶의 질은 비슷한 정도로 향상됐다.

연구팀은 비수술적 치료로 통증과 삶의 질이 호전될 수 있지만 더딘 통증 호전으로 인한 경제 활동 및 일상생활의 제한으로 발생하는 사회 경제학적인 손실과 삶의 질 저하의 문제를 치료 방법 결정 시 충분히 고려해 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천기 교수는 "이번 연구는 수술을 권유받은 추간판 탈출증 환자가 가장 궁금해하는 수술과 비수술적 치료의 실제 결과를 분석한 연구라는 점에서 기존의 연구와 차별화된다"며 연구 의의를 밝혔다.

이어 "수술이 고려된 환자가 비수술적 치료를 선호하는 경우 치료의 옵션이 될 수 있으나, 마비가 동반되거나 심한 추간판 탈출증 등 수술적 치료가 꼭 필요한 경우도 있어 꼭 전문가와 상의를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 2월에 개재 확정됐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의 연구에 공모·채택돼 진행된 이번 연구는 서울대병원, 분당서울대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에서 전향적 코호트 연구로 수행됐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병협 정총 열어…682억 예산 및 사업계획 승인
  2. 2 경기도약 "약국 서신 발송, 대표기구 무시한 몰상식한 행위"
  3. 3 '무증상 전파·전신증상無' 코로나 종식 답은 '집단면역'
  4. 4 생애 마지막 선택 '장기기증'…"여전히 인식 바뀌지 않았다"
  5. 5 눈앞 300억 두고 내리막길 들어선 익수제약…주력사업 악화
  6. 6 의료정보도 '마이데이터' 추진…산업 발전 기대 속 우려도
  7. 7 약사 74.4% "통합약사 현실적으로 불가능"… 부정 인식↑
  8. 8 [학회] 불안장애 뉴패러다임…'VR(가상현실)치료' 상용화 기대
  9. 9 국내 mRNA 장악 에스티팜, 매출확대 예고…백신개발도 주목
  10. 10 응급피임약 강자 현대약품, 야로즈로 영역 확대?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