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무협 "전문간호사 개정안, 간호조무사도 활용해야"

간호조무사 전문성 개발 반대하며 전문간호사 업무범위 확대는 모순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메디파나뉴스 = 박선혜 기자] 대한간호조무사협회(회장 홍옥녀, 이하 간무협)가 '전문간호사 자격인정 등에 관한 규칙' 일부 개정안에 대해 적극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간무협은 14일 성명서를 통해 "간호인력이 부족한 상황에서 전문간호사제도를 따로 떼어서 논의하는 것은 간호인력 부족을 심화시킬 수 있고, 간호인력 체계와 수급 전반을 왜곡시킬 것"이라며, "간호조무사 활용을 포함한 전체 간호인력 개편을 중심에 두고 함께 논의 되어야 궁극적으로 국민에게 양질의 간호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틀이 마련될 수 있을 것"이라고 표명했다.


그러면서 "간호조무사 전문성 향상을 위한 교육 기회를 막으면서 전문간호사의 업무범위 확대를 이야기하는 것은 모순이자 명백히 논리에 어긋나는 것"이라며, "너희는 안되고 우리는 된다는 ‘내로남불’식 규칙 개정은 보건의료시스템 체계를 뒤흔들고, 나아가 국민 건강을 위협하는 사항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간무협은 "의사 인력 부족을 이유로 전문간호사의 업무범위를 확대하려면 간호사 부족 문제를 겪고 있는 대다수 중소병원을 위해 간호조무사가 일정 요건을 갖춘다면 이들 역시 전문간호조무사로 인정되어야 한다"는 경남의사회 성명서를 언급하며, "전문간호조무사 인정을 통한 간호인력 확대 및 보건의료 시스템 개편이 이뤄지는 것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개정안에 대해 의료계에서는 결사반대 의지를 표하며 보건복지부 세종청사 앞에서 릴레이 1인시위와 성명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 또, 대한응급구조사협회도 개정안 반대를 주장하며 보건복지부 세종청사에서 릴레이 피켓 시위를 하고 있다.


간무협은 "이처럼 직종간 갈등이 최고조에 이르는 상황이기에 각 단체의 의견차이를 좁히고 조율하는 과정이 조속히 마련되어야 할 필요가 있다"고 촉구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 시민 2021-09-15 10:53

    인천 21세기 병원에서 간호조무사가 수술 열심히 하더라구요. 굉장히 전문성이 높은 직종인가봐요?

  • 지나가는시민 2021-09-16 23:11

    그럼 간호사는 전문성있어서 수술해요? 간호사는 간호를 해야죠 왜자꾸 의사자리 넘봅니까? PA는 직종과상관없이 모든보건의료직종이 이미 일하고있고요(간호사뿐아니라 응급구조사,임상병리사,조무사등) PA간호사 합법화가 될게아니라 PA전문교육으로 PA담당 직종을 양성해야죠 뭔 간호사만 피에이해요 ㅋㅋ

  • 나도 시민이고 국민이다 2021-09-17 21:24

    의사들이 원래해야되는데 간호사들에게 넘겨서 간호사들일이 더 가중되었던것 아닙니까? 의사수 더 늘려서 당신들이 하는일을 본인들이 제발 가져가세요.~~그러면 간호사들 이직률 낮아질듯요.그런데 의사 수 늘리자고 하면 또 반대하실걸요? 도대체 그럼 어쩌라는건지? Cctv반대. 의사수증가반대..불법수술은 늘어나고~~ 요즘 의사샘들은 왜 이러심?

  • 차차 2021-09-17 23:51

    아니 Pa를 간호사만함? 지금도 다른 의료직종이 많이하고있는데 자기들만 불법의료시술 힘드니까 우리만 합법화해줘~ 해주는거 역겹네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경남약사회장 선거, '최종석-류길수' 맞대결 성사?
  2. 2 사무장병원 이슈, 복지위 국감 '후끈'…김용익 이사장 '발끈'
  3. 3 보건부 분리로 '고령사회' 대비… 필수·공익의료 강화 촉구
  4. 4 "건보공단 고객센터, 외주화 폐해 방지 및 정규직 전환 필요"
  5. 5 [종합] 감염병·대리수술 화두, NMC·의료기관인증원 '난타'
  6. 6 [종합] "이슈가 없으니" 교육위 국감서 소외된 국립대병원
  7. 7 하나제약, 리베이트 발생 2013년 조동훈 경영승계
  8. 8 말 많았던 NMC 술자리 의혹 '의국회의'…여야 의원들 '질타'
  9. 9 유한양행 ‘렉라자’ FDA 승인 가능성, 기대감→확신
  10. 10 성형‧미용 앱, 불법 알선 행위 "사전심의 확대" 예고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